상단여백
기사 (전체 5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억 속에 바다 그리고 폭포
▲ 폭포수는 너비가 겨우 1m 남짓한 개울에서 졸졸거리다 바다를 향해 수직방향으로 힘차게 내던진다. "가본 지 꽤 오래됐는걸. 지금은...
김경덕 기자  |  2009-12-25 00:00
라인
화려하지도, 크지도 않지만
이끼 낀 주춧돌은 지난 세월을 말한다
▲무오법정사 대웅전 앞을 흐르고 있느 계곡. 법정이 오름에서부터 내려오는 이 계곡은 여름철에만 물이 흐르는 건천이다. 전국의 명산들은 ...
강승남 기자  |  2009-12-18 00:00
라인
서귀포시민들의 대표적 휴식공간
▲ 서귀포 시민들의 대표적 휴식공간인 삼매봉 서귀포 지역을 지키는 수문장이며, 시민들의 휴식공간인 삼매봉. 서귀포시 서홍동에 위치한 삼...
김승범 기자  |  2009-12-10 00:00
라인
외로움으로 붉게 물든 바다를 위로한다
사막이 아름다운 것은 오아시스가 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살기좋은 남쪽나라, 서귀포시가 아름다운 이유는 곳곳 발길 닿는 곳마다 탄성을 자...
한애리 기자  |  2009-12-04 00:00
라인
'하나' 아닌 '둘'인 쌍둥이 오름
등산로 험하지만 정상서 바라본 제주해안선 '탄성'368개에 달하는 제주의 오름. 어느 것 하나 소중하고 아름답지 않은 곳이 있으랴. 제...
강승남 기자  |  2009-11-26 00:00
라인
메마른 영혼에 미래의 ‘씨앗’,
붉은 꽃망울 틔운 할머니 숲
▲ 동백의 기운 센 여운이 가득한 위미2리 버둑할망 돔박숲. 족히 100년은 훌쩍 넘은 나무들이 700그루가량 길게 펼쳐져 있다. 황무...
김경덕 기자  |  2009-11-20 00:00
라인
사철 끊이지 않는 물,
생태공원으로 탈바꿈
▲ 서귀포시 예래동 대왕수천이 최근 자연친화적인 생태공원으로 탈바꿈했다. 서귀포시 예래동 ‘대왕수천’이 최근 자연친화적인 생태공원으로 ...
김승범 기자  |  2009-11-06 00:00
라인
혼을 빼놓는 산세 … 신선(神仙)의 세계
사막이 아름다운 것은 오아시스가 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살기좋은 남쪽나라, 서귀포시가 아름다운 이유는 곳곳 발길 닿는 곳마다 탄성을 자...
한애리 기자  |  2009-10-30 00:00
라인
깊어가는 가을 ... 은빛물결 출렁
▲은빛 억새로 출렁이는 고근산 정상 분화구. 도심 인근에 우뚝 솟아오른 오름 ... '외로운 산'이 주민들의 쉼터로 선선한 바람에 높고...
강승남 기자  |  2009-10-23 00:00
라인
뭇생명 움튼, 초록빛 세계
▲ 구남물은 무릉2리 인향동 한 가운데에 자리잡은 연못이다. 새가 푸드덕 날아오른다. 이곳에 기대어 목을 축이러 온게 분명하다. 회색빛...
김경덕 기자  |  2009-10-16 00:00
라인
운치있는 산책길 따라 성산읍을 만나다
▲ 대수산봉 정상에서 바라본 성산읍 전경. 멀리 성산일출봉과 우도가 보이고 있다. 두산봉(말미오름)과 우도, 성산일출봉, 신양해수욕장을...
김승범 기자  |  2009-10-09 00:00
라인
억새숲으로 가는 '가을의 전설'
사막이 아름다운 것은 오아시스가 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살기좋은 남쪽나라, 서귀포시가 아름다운 이유는 곳곳 발길 닿는 곳마다 탄성을 자...
한애리 기자  |  2009-10-01 00:00
라인
별 내리던 베릿내, 초가만 자리지켜
사막이 아름다운 것은 오아시스가 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살기좋은 남쪽나라, 서귀포시가 아름다운 이유는 곳곳 발길 닿는 곳마다 탄성을 자...
강승남 기자  |  2009-09-11 00:00
라인
산책로 따라 숲의 매력에 빠지다
▲ 월라봉. 서귀포시 신효동에 위치한 월라봉.월라봉은 운동과 휴양, 생태체험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효돈동 주민들에게는 대표적인 산책코...
김승범 기자  |  2009-09-04 00:00
라인
학교 종이 ‘땡’치면,
한 달음 달려가던…
사막이 아름다운 것은 오아시스가 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살기좋은 남쪽나라, 서귀포시가 아름다운 이유는 곳곳 발길 닿는 곳마다 탄성을 자...
김경덕 기자  |  2009-08-21 00:00
라인
도심 속 숨어있는 '비밀의 화원'
사막이 아름다운 것은 오아시스가 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살기좋은 남쪽나라, 서귀포시가 아름다운 이유는 곳곳 발길 닿는 곳마다 탄성을 자...
한애리 기자  |  2009-08-07 00:00
라인
연못서 ‘붕우룻’한 여유 찾다
▲ 마을 주민들의 주 식수원이던 붕우룻물이 조촐한 듯한 아름다움을 풍긴다. 피서철 대표 관광지를 피하고 잠시 몸과 마음을 달랠 만한 곳...
김경덕 기자  |  2009-07-31 00:00
라인
시원한 물 마사지로
건강도 챙기고 무더위도 잊고
#제주의 대표적 계곡 돈내코지루한 장마다. 먹구름이 없는 깨끗한 하늘을 본지가 언제인지도 잘 기억나지도 않는다. 그리고 이 장마가 끝나...
강승남 기자  |  2009-07-17 00:00
라인
'해안가 절벽에서 바다가 한눈에'
▲ 가마리해안 절벽 위에서 바라보는 바다. 표선면 세화2리의 남쪽 바닷가에는 경치가 수려한 곳이 많다. 아니 대부분의 해안이 아름답다고...
김승범 기자  |  2009-07-10 00:00
라인
소박한 아름다움에 두 눈이 '번쩍'
사막이 아름다운 것은 오아시스가 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살기좋은 남쪽나라, 서귀포시가 아름다운 이유는 곳곳 발길이 닿는 곳만다 탄성을 ...
한애리 기자  |  2009-06-26 00:0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697-810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정로 62번길 4, 4층(서귀동 만남빌딩)  |  찾아오는 길 : 만남빌딩 4층
제보 및 문의 : 064-763-4556/4455  |  팩스 : 064-763-44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제주 아 01006  |  등록일 : 2006년 7월 26일  |  발행인 : 송형록  |  편집인 : 안창흡
상호 : 서귀포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16330  |  개인정보책임자 : 양용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용주
Copyright © 2017 서귀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