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신나게(신‘대장의 나‘는 우리동네 골목가게’를 응원합니다) >
제주올레 7코스 법환바당 골목안 포장마차 ‘천백꼬지’이곳의 모든 것들은 가벼워진 주머니에게 괜찮다며 다독여준다.불켜진 밤, 동네어르신들...
팀, 서귀포 신대장  |  2018-05-24 14:30
라인
송산 컬쳐트랙 가 봅데강?
지난 주에는 자전거로 서귀포의 봄을 만나러 떠났으니 이번 주에는 좀 더 느린 속도로 서귀포의 봄 속을 유유자적(悠悠自適) 걸어보기로 하자. 서귀포(西歸浦)라는 지명의 유래를 담고 있는 서귀포항과 정방폭포를 품고 있는...
팀, 서귀포 azallam  |  2018-05-24 14:29
라인
‘서귀동닷컴’ 오픈, 서귀포 문화커뮤니티 목표
‘서귀동닷컴’ 오픈, 서귀포 문화커뮤니티 목표 ‘우물 밖 학교’·사진전 ‘잡음(雜音, 제주음악사) - 사진가의 눈’ 통해 원도심 활성화·지역 문화예술 채널 견인지난 3월 ‘다시 찾는 중섭도(仲燮島)’를 2018년 캐...
김민수  |  2018-05-14 10:06
라인
마라도 관광 열병, 치유가 필요하다!
마라도는 지금 열병에 시달리고 있다.대한민국 최남단 마라도를 찾는 관광객들의 끊이지 않는 발길에 기쁨의 열병을 앓고 있고, 점점 늘어나...
팀, 서귀포 azallam  |  2018-04-26 15:57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63579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산간동로 7942   |  제보 및 문의 : 064-763-4556/4455  |  팩스 : 064-763-44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제주 아 01006  |  등록일 : 2006년 7월 26일  |  발행인 : 송형록  |  편집인 : 안창흡
상호 : 서귀포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16330  |  개인정보책임자 : 양용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용주
Copyright © 2018 서귀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