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미국에서 펼쳐지는 칠머리당굿해외로 찾아가는 탐라문화제 22일 시카고에서 개최
양용주 | 승인 2019.06.16 10:10

칠머리당굿 등 제주의 전통문화가 미국에서 선보인다. 

제주도는 한국예총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회장 부재호)와 함께 제주 향토문화를 재미 시카고 제주도민과 교민 및 현지 시민들에게 문화적 공감 및 향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해외로 찾아가는 탐라문화제’를 마련했다.

해외로 찾아가는 탐라문화제는 오는 22일 미국 시카고 노스쇼어 공연예술센터(North Shore Center For The Performing Arts)에서 열린다. 

해외로 찾아가는 탐라문화제는 지난 2011년 일본 도쿄와 오사카를 시작으로 2017년 오사카, 지난해에는 도쿄에서 열린 바 있다.

시카고 탐라문화제에서는 칠머리당영등굿, 무용, 민요로 구성된 제주문화 종합공연을 비롯해, 세계자연유산 제주 사진 전시 및 전통의상, 물허벅, 테왁 등 다양한 문화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제주도는 오는 10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개최되는 ‘2019 세계 제주인대회’ 홍보도 병행할 예정이다.

재미 시카고 제주도민회(회장 김병석)는 지난 1987년 6월에 창립해 현재 300여 명의 도민이 참여하고 있으며, 2017년 시카고 제주돌하루방 야외음악회 개최 및 뉴욕·남가주·워싱턴·애틀랜타 등 미국 서부지역 제주도민회와의 활발한 교류를 이어나가고 있다.

조상범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시카고 제주도민들에게 제주인의 긍지와 자부심, 고향사랑의 계기 및 현지 시민들에게 제주문화의 우수성을 알리는 축제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고향제주와 미주지역 도민회와의 활발한 교류와 결속의 계기 및 제주발전의 원동력이 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덧붙였다.

물로 제공되고, 응원막대풍선 제공, 치어리더 운영, 영화관람 등 도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무료로 제공될 예정이다.

제주도는 교통, 소방, 의료 등 관련부서와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안전관리 대책을 수립하고, 종합운영부스를 운영하는 등 응원전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조상범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36년 만에 U-20 월드컵 4강 진출에 이어 결승까지 진출한 우리나라 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하며 이번 응원전을 통해 제주의 축구 열기를 한 층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고 밝혔다.

양용주  sgp1996@hanmail.net

<저작권자 © 서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용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63579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산간동로 7942   |  제보 및 문의 : 064-763-4556/4455  |  팩스 : 064-763-44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제주 아 01006  |  등록일 : 2006년 7월 26일  |  발행인 : 송형록  |  편집인 : 장태욱
상호 : 서귀포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16330  |  개인정보책임자 : 양용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용주
Copyright © 2019 서귀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