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국악과 플라멩코의 절묘한 조화7월 문화가 있는 날 기획공연…서귀포옣술의전당, 31일 소리께떼 초청 공연
양용주 | 승인 2019.07.22 18:00

서민의 애환이 담긴 국악과 집시의 노래 플라멩코의 만나 강렬한 퍼포먼스로 새로 태어난다.

7월 문화가 있는 주간 기획공연으로 서귀포예술의전당에서 크로스오버그룹 소리께떼 초청 공연이 열린다.

소리께떼는 판소리와 민요를 스페인 플라멩코 선율로 재탄생 시킨 월드뮤직을 플라멩코 무용이 함께 공연하는 다원예술 공연 팀이다. 플라멩코 기타리스트 박석준, 소리꾼 정애선, 플라멩코 무용수 최유미, 퍼커셔니스트 임진혁을 주축으로 2017년 창단되어 올해 5월 첫 앨범 <PRIMERO>를 발매했으며 제주를 기반으로 전국을 무대로 다양한 활동 펼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베이시스트 김성은, 플루티스트 차지훈 등의 세션과 함께 정통 플라멩코부터 플라멩코 선율 위에 우리에게 익숙한 ‘새타령’, ‘사랑가’, ‘흥부가’, ‘육자배기’가 절묘한 크로스오버를 통해 관객들에게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본 공연은 서귀포예술의전당 소극장에서 31일 저녁 7시 30분부터 무료로 진행된다.

양용주  sgp1996@hanmail.net

<저작권자 © 서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용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63579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산간동로 7942   |  제보 및 문의 : 064-763-4556/4455  |  팩스 : 064-763-44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제주 아 01006  |  등록일 : 2006년 7월 26일  |  발행인 : 김성은  |  편집인 : 장태욱
상호 : 서귀포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16330  |  개인정보책임자 : 양용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용주
Copyright © 2020 서귀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