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농업
완효성비료 시용효과 실증시험 추진
양용주 | 승인 2019.08.12 09:07

완효성 비료 사용으로 겨울채소 비료 사용량 절감 및 지하수 등 환경오염을 방지 효과에 대한 실증 시험이 이뤄진다.

제주도농업기술원 제주농업기술센터(소장 양규식)는 이달부터 내년 1월까지 양배추, 브로콜리를 대상으로 완효성비료 시용효과 실증시험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완효성비료(CRF)는 비료 알갱이가 코팅되어 있어 양분이 한번에 녹아 작물이 흡수하는 것이 아니라 작물 생육기간에 천천히 흡수 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비료 사용량을 줄임과 동시에 이에 따른 노동력도 절감시켜 준다.

제주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비료 사용량이 관행 대비 양배추에서 43.7% 절감되고, 브로콜리에서는 28.4% 절감된다. 또한 웃거름 살포를 생략할 수 있어 노동력을 줄여 주고, 비료가 지하수로 흘러가는 것을 최소화 하여 지하수 오염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제주도는 연평균 강수량이 2,061mm로 전국 평균 대비 1.5배 많고 투수성이 높은 지질학적 특징으로 전체 용수의 98%를 지하수에 의존하고 있다.

제주형 통합물관리 거버넌스 구축평가 용역보고서에 따르면 제주의 청정자원인 물은 도민의 안전한 식수이자 중요한 자원임에도 불구하고 오염원이 증가함에 따라 2005년 0.7mg에서 2017년 1.5mg/L로 질산성질소 농도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지하수에 대한 공공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또한, 도보건환경연구원에서 도내 대표성 있는 지하수 133곳을 대상으로 조사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도내 지하수는 축산분뇨와 화학비료에 의한 오염이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지역 화학비료 사용량은 전국 대비 2.4배 많아 지하수와 용천수의 인위적인 오염을 최소화 시킬 수 있는 농업적 실천방안이 요구되고 있다.

한편, 제주형 통합물관리 거버넌스 구축평가 용역보고서(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2018.10.)에 따르면, 중산간지역 농경지 면적은 2010년 5만9255ha에서 2017년 6만1088ha로 늘었으며, 질소질 비료사용량은 2012년 1만396M/T에서 1만2792M/T로 23% 증가했다. 

이번 실증시험에서는 애월지역에서 가장 많이 재배되는 겨울채소인 양배추와 브로콜리 6.6ha에서 관행 시비방법인 밑거름과 웃거름 2~3회 시용하는 것을 완효성비료 1회 시비를 통해 농작물의 생육상황, 생산성, 경제성 등을 분석하게 된다.

송상철 팀장은 “한번 훼손된 환경은 복구하는데 오랜 시간과 비용이 들어간다.”면서 “환경보호는 물론 안정적인 농산물 생산을 위한 재배방법 개선을 통한 오염원을 줄일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용주  sgp1996@hanmail.net

<저작권자 © 서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용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제주사랑 2019-08-14 10:35:25

    근래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는 유기농법이 각광 받고 있지만, 이 지구상에 화학비료 없이 안정적으로 농작물을 공급할 수 있는 농지는 거의 남지 않았다고 합니다. 그런데 무기질비료로 재배한 농산물은 보다 안전합니다. 무기질비료나 부산물비료나 식물이 흡수하는 영양소는 이온 형태로써 양쪽 다 같은 양분입니다. 덴마크 코펜하겐대학 수잔네 뷔겔 교수는 “무기질비료 사용 채소와 유기농 채소의 미네랄 성분 차이가 없다”고 했습니다.   삭제

    • 제주농업 2019-08-13 15:07:43

      일부에서는 무기질비료가 환경오염을 시키는 한 요인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음식물쓰레기나 가축분을 원료로 하는 퇴비 등 부산물비료도 주요 오염원입니다. 또한 제대로 관리되지 않은 채 경작지에 살포되는 음식물 쓰레기와 축산분뇨는 더욱 큰 오염원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63579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산간동로 7942   |  제보 및 문의 : 064-763-4556/4455  |  팩스 : 064-763-44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제주 아 01006  |  등록일 : 2006년 7월 26일  |  발행인 : 김성은  |  편집인 : 장태욱
      상호 : 서귀포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16330  |  개인정보책임자 : 양용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용주
      Copyright © 2019 서귀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