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중문 생활형숙박시설, "위조 동의서로 증축신청" 주장수분양자대책위 4일 오전, 시청 앞에서 사용승인 등 촉구하는 집회
장태욱 | 승인2019.04.04 16:14
  • 석양 2019-04-07 13:28:00

    가장 기본적인 양심을 저버리고, 사업을 하시네요. 참 안타깝네요!!
    거짓 동의서 작성, 설계변경 등 양심을 버렸네요.   삭제

    • 개나리 2019-04-06 09:04:59

      동의서 위조 말도안돼~요즘도 이런일이 생기내요. 이건 계약취소감이네요.   삭제

      • 똘이 2019-04-05 23:19:20

        헐~~이거다 서귀포공무원들이 다잘못했네...콩이네님 힘네세요.화이팅입니다.   삭제

        • 콩이네 2019-04-05 23:13:05

          불법분양 눈감아준 서귀포 공무원들 수분양자들에게 사죄하라 . 분양법 위반한채 시정권고 무시한 서귀포 공무원들 각성하라. 잘못된 사용승인 해결하라. 혼자 하늘에대고 소리쳐봅니다.   삭제

          • 아이고네 2019-04-05 21:57:36

            공무원들 무슨일 하는건지 아이고야;;참 궁금하네ㅋㅋㅋㅋ   삭제

            • 못난이 2019-04-05 20:48:29

              저도 분양받은 피해자입니다.분양사기라니 억울하고 분하고 하루하루 살아가기가 힘듭니다 서귀포시 공무원들이 잘못 처리를해서 왜 우리 수분양자들이 피해를 봐야됩니까?빨리나서서 해결해주세요.   삭제

              • 도도맘 2019-04-05 20:26:39

                수분양자들~힘내세요.   삭제

                • 똑이 2019-04-05 20:21:02

                  서귀포시청 공무원들은 지금 뭐하고있는겁니까? 나서서 해결을 해줘야 될거아닙니까?분양사기 억빨리해결해 주세요.   삭제

                  • 서귀포 2019-04-05 19:37:59

                    공무원들 해결좀 하세요 뭣들하시는 거에요   삭제

                    • 중문사람 2019-04-05 18:09:02

                      안심하고 공무원에게 일을 맡길 수 있는 신용있는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이런 기사 볼 때마다 가슴이 답답해요 휴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63579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산간동로 7942   |  제보 및 문의 : 064-763-4556/4455  |  팩스 : 064-763-44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제주 아 01006  |  등록일 : 2006년 7월 26일  |  발행인 : 김성은  |  편집인 : 장태욱
                      상호 : 서귀포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16330  |  개인정보책임자 : 양용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용주
                      Copyright © 2020 서귀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