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농업
양용주 | 승인2019.08.12 09:07
  • 제주사랑 2019-08-14 10:35:25

    근래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는 유기농법이 각광 받고 있지만, 이 지구상에 화학비료 없이 안정적으로 농작물을 공급할 수 있는 농지는 거의 남지 않았다고 합니다. 그런데 무기질비료로 재배한 농산물은 보다 안전합니다. 무기질비료나 부산물비료나 식물이 흡수하는 영양소는 이온 형태로써 양쪽 다 같은 양분입니다. 덴마크 코펜하겐대학 수잔네 뷔겔 교수는 “무기질비료 사용 채소와 유기농 채소의 미네랄 성분 차이가 없다”고 했습니다.   삭제

    • 제주농업 2019-08-13 15:07:43

      일부에서는 무기질비료가 환경오염을 시키는 한 요인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음식물쓰레기나 가축분을 원료로 하는 퇴비 등 부산물비료도 주요 오염원입니다. 또한 제대로 관리되지 않은 채 경작지에 살포되는 음식물 쓰레기와 축산분뇨는 더욱 큰 오염원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63579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산간동로 7942   |  제보 및 문의 : 064-763-4556/4455  |  팩스 : 064-763-44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제주 아 01006  |  등록일 : 2006년 7월 26일  |  발행인 : 김성은  |  편집인 : 장태욱
      상호 : 서귀포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16330  |  개인정보책임자 : 양용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용주
      Copyright © 2019 서귀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