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동네방네
정방로 주변 담장 새단장옥광협서귀포시지부, 13일 색채개선사업 및 불범 광고물 정비
양용주 | 승인 2019.04.16 11:01
서귀포시와 옥외광고협회 서귀포시지부 회원 가족들이 정방로의 노후 담장에 페인트칠을 하고 있다.

정방폭포, 서복전시관, 소암기념관 등 관광지로 통하는 길목인 정방로 주변의 노후하고 단조로운 건물 외벽과 담장이 새단장됐다.

서귀포시와 옥외광고협회 서귀포시지부(지부장 김세철)는 13일 50여 명이 함께 참여해 노후 담장 색채개선사업 및 불법 광고물 정비로 거리를 아름답게 변화시켰다.

색채개선 사업은 도심 경관을 아름답게 바꾸기 위해 서귀포시와 옥외광고협회 서귀포지부 간 체결한 민관협력 협약 세부 실천과제 중 하나이다.
이날 정방로 150m 구간의 노후되고 단조로운 건물 외벽에 제주 돌담 모양에서 착안한 패턴과 색을 입혀 지나가는 관광객은 물론 지역주민의 눈길을 사로잡도록 했다. 

옥외광고협회서귀포시지부는 회원 가족 등 어린이들도 동참해 직접 색채개선에 참여하면서 더욱 의미 있고 뜻깊은 행사로 만들었다.

한편, 최근에 큰 도로변을 비롯해 주택가까지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전단지 등 불법 유동광고물들이 도시미관을 훼손시킴에 따라, 이날 불법 광고물을 정비 및 불법유동광고물 정비 홍보캠페인도 함께 펼쳐졌다.

양용주  sgp1996@hanmail.net

<저작권자 © 서귀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용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63579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산간동로 7942   |  제보 및 문의 : 064-763-4556/4455  |  팩스 : 064-763-44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제주 아 01006  |  등록일 : 2006년 7월 26일  |  발행인 : 김성은  |  편집인 : 장태욱
상호 : 서귀포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16330  |  개인정보책임자 : 양용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용주
Copyright © 2019 서귀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