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68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세 번의 실패 끝에 만난 오월의 감귤
제주에 와서 ‘귤을 사먹는 사람은 제주 사람이 아니다’라는 이야기를 이주한 첫 해부터 몸소 느끼게 되었다. 상자도 아니고 포대에 담겨진...
서귀포신문  |  2017-05-26 11:47
라인
평화, 자꾸 걸어나가면
금강산도 식후경이라지만 일본의 도시락은 정말 매력만점이다. 추운 날에 밥이 찬 것이 흠이지만 건강에 좋은 재료를 조금씩 다양하게 채워넣...
서귀포신문  |  2017-05-18 14:53
라인
귤나무에 스며든 언어
과일, 혹은 과일을 품고 있는 숲 덤불을 언어로 노래한다면 어떤 풍경으로 묘사할 수 있을까? 일찍이 다산 정약용은 그의 정갈한 언어로 ...
서귀포신문  |  2017-05-11 13:57
라인
농촌에 그 많던 사람들은 어디로 갔을까
30년 전 내가 창원의 한 초등학교를 다닐 때 마을에서 작은 노래자랑을 했다. 큰 이웃마을처럼 음향시설을 빌리진 못했지만 앞집, 뒷집 ...
서귀포신문  |  2017-05-11 13:22
라인
제주와 규슈에 자라나는 '평화의 씨앗'
남의 동네에서 환영받는 기적미야마 코스에는 산이 두 개였다. 대나무로 울울창창했던 여신의 산을 내려오니 또 산, 거긴 대나무 보다 물이...
서귀포신문  |  2017-05-11 13:17
라인
메달 유망주들 '기술 사용' 못하는 이유가?
제46회 전국소년체육대회가 27일부터 30일까지 충청남도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 등 50여개 경기장에서 열린다. 이미 지역 예선을 통과해...
장태욱  |  2017-05-08 16:01
라인
농산물 직거래를 잘 하는 방법? 작은 장터에 나가보라
요즘 농촌 현실이 많이 어렵다. 20년 전과 비교했을 때 가구당 소득이 도시 가구에 비해 절반으로 떨어졌고 점차 인구가 고령화되어 농업...
서귀포신문  |  2017-04-27 09:20
라인
맨 바닥의 힘
해가 지고 버스는 커다란 목조주택 앞에 섰다. 규슈올레 19번째 코스, 미야마 기요미즈야마(淸水山) 코스가 개장되는 전야 만찬 모임장,...
서귀포신문  |  2017-04-27 09:19
라인
창을 던지는데, 살인미소는 왜?
전국소년체전을 한 달 앞둔 24일, 공천포전지훈련장 주경기장에 선수 한 명과 지도자 두 명이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 주인공은 지난해 치...
장태욱  |  2017-04-24 18:48
라인
사람은 길을 만들고, 길은 평화를 낳는다.
# 오루레를 아십니까?그날 그 동네는 완전 “경사났네, 경사났어”였다. 마을 북춤패가 신명나게 북을 울려대는 가운데 사람들이 삼삼오오 ...
서귀포신문  |  2017-04-13 09:36
라인
이렇게 힘든 일인 줄 알았으면 시작도 안했을 것이다
내가 무릉외갓집을 처음 알게 된 건 2009년 12월로 제주이주한지 한 달도 채 되지 않아서다. 제주올레로부터 ‘무릉외갓집을 소개합니다...
서귀포신문  |  2017-04-13 09:25
라인
벚꽃구름 산정 점령하니 봄은 절정이다
감색 바닷바람 머금은 출발신호에/서귀포가 분주하더니하룻밤 새 한라산이 정복당했다는 소식이다제일 먼저 목련의 화려함에 넋 잃은/개나리가 ...
장태욱  |  2017-04-10 00:46
라인
"생각지도 않게 농촌으로 되돌아왔다"
나는 시골촌놈이다. 경남 창원의 변두리, 읍 소재지에서도 가장 멀리 떨어져있는 농촌 마을에서 태어나 중학교까지 어린 시절을 보냈다. 버...
서귀포신문  |  2017-04-03 23:27
라인
"정부에서 무슨 말을 한다 해도 믿지 않는다"
김재훈 기자(이하 김)/ 제2공항의 공군기지 논란과 이번 미군함의 입항으로 인해 제주도 전체가 군사도시화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높아졌...
김재훈  |  2017-03-31 17:47
라인
대량생산 시대, 대장간이 애처롭다
봄에 좀처럼 보기 드물게 화창한 날이다. 벌써 길가에 노랗게 피어오른 유채꽃 물결에 마음이 달아오른다. 동쪽으로 차를 달려 고성오일장을...
장태욱  |  2017-03-27 10:43
라인
결혼이주여성 "오일장서 돈 벌었는데 남편이…"
매화와 동백꽃, 복수초, 수선화, 목련 등 봄을 알리는 전령들이 섬에 상륙했다. 그리고 유채꽃 노란 물결이 일렁이는 시절, 그 황홀한 ...
장태욱  |  2017-03-21 14:17
라인
[제주 다크투어리즘 기획-1] 제주 다크투어리즘의 가능성과 의미
다크투어리즘(Dark Tourism)은 전쟁·학살·재난 등 비극적 역사의 현장을 방문하는 역사·교육관광으로 반성과 교훈을 얻는 목적을 ...
김재훈  |  2017-03-20 09:25
라인
중국인관광객 급감, 싸늘해진 민속마을과 일출봉
중국 정부가 사실상 중국인들의 한국여행을 금지하는 조치를 내리면서, 중국 특수를 누렸던 제주도 여행업이 심각한 타격을 받고 있다.지난해...
장태욱 객원기자  |  2017-03-07 14:04
라인
호랭이 돌리고 집줄 깔고, 떠오르는 추억
제주의 초가(草家)는 섬의 독특한 인문 환경과 자연환경의 영향을 반영한다. 한반도의 초가는 농업 활동의 부산물로 얻어진 볏짚 등을 재료...
장태욱 객원기자  |  2017-03-07 11:21
라인
야구인들, 긴 겨울잠에서 깨어나다
제10회 서귀포시장배 야구대회가 5일에 개막했다. 개구리들이 긴 겨울잠에서 깨어나듯, 야구동호인들이 봄 햇살아래 드디어 몸을 풀게 되었...
장태욱 객원기자  |  2017-03-06 10:13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697-810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정로 62번길 4, 4층(서귀동 만남빌딩)  |  찾아오는 길 : 만남빌딩 4층
제보 및 문의 : 064-763-4556/4455  |  팩스 : 064-763-44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제주 아 01006  |  등록일 : 2006년 7월 26일  |  발행인 : 송형록  |  편집인 : 안창흡
상호 : 서귀포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16330  |  개인정보책임자 : 양용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용주
Copyright © 2017 서귀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